모바일을알면...2010. 11. 15. 13:00
애플의 대항마로서 삼성전자의 제품들이 화제다. 아이폰 대항마인 갤럭시S, 아이패드 대항마인 갤럭시탭이 주목을 받고 있다. 여러 평가들이 엇갈리고 있지만 어쨌든 이만큼 화제가 된 것은 그만큼 삼성전자의 제품들이 주목을 받고 있다는 반증이다. 호불호가 갈리는 이 4가지 제품들은 어떤 조합으로 사용하는 것이 가장 좋을까?

 
◈ 피쳐폰과 갤럭시탭의 조합

아직도 스마트폰을 이용하고 있지 않다면 아예 갤럭시탭 하나로 스마트폰을 대신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 사실 스마트폰에 익숙하지 않은 어르신들이라면 작은 화면에 정전기 방식으로 동작하는 스마트폰을 휴대폰으로 사용하기에 부담스러운 것이 사실이다. 또, 이미 전화 기능에 충실한 피쳐폰의 최적화된 통화 기능은 스마트폰이 따라잡기란 쉽지 않다. 통화 감도도 우수하고 3~4일은 버틸 수 있는 배터리를 갖춘 피쳐폰은 전화기로서 최고의 작품이다. 디지털 카메라의 성능과 기능을 스마트폰이 따라 잡을 수 없는 것처럼 피쳐폰의 성능을 스마트폰이 따라 잡을 수 없다.


이렇게 통화 기능에 최적화된 사용성의 휴대폰을 스마트폰은 만들 수 없다.


시대가 바뀌어 스마트폰 세상이 와서 언제, 어디서나 인터넷을 사용할 수 있게 되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기존 피쳐폰의 편리함 때문에 스마트폰으로 갈아 타지 못하는 사용자가 많다. 이때 선택할 수 있는 방법이 갤럭시탭이다. 휴대폰과 함께 들고 다니며 휴대할 수 있는 갤럭시탭은 이동 중에도 사용이 가능하다. 피쳐폰은 휴대폰으로 통화 용도로 사용하고 무선 인터넷은 갤럭시탭이 해결할 수 있다. 피쳐폰과 함께 휴대하기 적합한 작은 크기이므로 이동성에도 문제가 없다.

스마트폰은 경험하고 싶지만 기존 피쳐폰을 버릴 수 없는 사용자에게는 갤럭시탭이 훌륭한 선택이다. 특히 50대 이상의 나이든 장년층 이상에게 4인치의 작은 스마트폰 화면보다 7인치나 되는 커다란 갤럭시탭이 가독성도 뛰어나 적당하다.


◈ 갤럭시S와 아이패드(WiFi 버전)의 조합

스마트폰과 태블릿을 모두 사용해야 하는 사용자라면 어떤 조합이 가장 적합할까? 이때 잊지 말아야 할 것은 동시에 2개의 기기를 함께 사용하는 것은 어렵다는 점이다. 재화가 무한하다면 아이폰, 갤럭시S, 아이패드, 갤럭시탭 4개를 모두 구입해서 사용하면 된다. 하지만, 재화가 유한하니 최적의 조합을 고려하지 않을 수 없다. 이때 추천하는 가장 좋은 조합은 아이폰과 아이패드, 갤럭시S와 갤럭시탭이 아니라 갤럭시S와 아이패드이다.


우선 왜 아이폰+갤럭시탭 혹은 갤럭시S+갤럭시탭을 선택하지 않았냐면 갤럭시탭의 상당 기능과 용도는 이미 스마트폰인 아이폰과 갤럭시S로 대체가 가능하다. 갤럭시탭의 7인치 크기나 4인치에 육박하는 갤럭시S, 3.5인치인 아이폰은 이동 중에 사용하기 적합한 크기이다. 실제 갤럭시탭으로 할 수 있는 작업은 갤럭시S로도 할 수 있다. 심지어 갤럭시S로 할 수 없는 일을 아이폰으로 할 수 있기까지 하다.(어플의 도움) 그런만큼 스마트폰을 구매한다면 굳이 갤럭시탭을 선택할 이유가 없다. 단, 아이패드는 다르다.

아이패드는 9인치를 훌쩍 넘기에 스마트폰처럼 이동 중에 사용하기 어렵다. 휴대하기도 버거울 정도이다. 하지만, 넷북보다 작은 크기로 집이나 회사 혹은 휴대하며 틈틈히 인터넷을 사용하기 적당하다. 넓은 크기 덕분에 아이폰으로 할 수 없는 것까지도 좀 더 편리하게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책을 보거나 영화를 감상하거나 비즈니스 용도) 하지만, 아이패드로 할 수 있는 것은 상당 부분 아이폰과 겹치는 것들이 많다. 그런만큼 갤럭시S로 스마트폰의 유용함과 휴대폰 기능 그리고 아이폰으로 즐기기 어려운 DMB 시청 등을 하고, 아이폰의 경험을 아이패드로 대신하는 것이 적당하다. 게다가 아이패드는 아이폰이 하지 못하는 색다른 경험을 추가로 선사해준다.

이동 중에는 갤럭시S, 회사나 집 등에서는 아이패드 이렇게 이용하면 iOS와 안드로이드의 독특한 특징들도 경험할 수 있다. 아이폰과 아이패드의 조합은 경험의 연속성 측면에서는 훌륭하지만 점차 아이패드보다 아이폰을 더 사용하게 되면서 아이패드의 존재 가치가 희석될 수 있다. 그런 면에서 갤럭시S와 아이패드가 서로의 부족한 점을 메워주면서 좀 더 다양한 사용자 경험을 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 오직 아이폰 하나면 OK

4개의 제품 중 어느 하나를 선택해야 한다면 아이폰이 가장 적합하다. 그것으로 끝.


관련해서 읽어보면 좋을 포스팅 : 갤럭시탭에 대한 문제 지적 / 갤럭시탭은 스마트폰과 경쟁한다.


Posted by oojoo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저도 e-book을 좀 가지고 싶기도 하고해서
    휴대성을 강조하기에 탭으로 갈아타볼까 생각해봤는데
    베터리가 휴대폰으로 사용하기는 어렵더라고요.
    저는 얼리 어답터가 아니라서 진득하니 더 기다리다가 좋은 제품을 사야겠어요.

    2010.11.15 15:22 신고 [ ADDR : EDIT/ DEL : REPLY ]
  2. innoevolu

    저의 생각은 좀 다른게 다른 것 다필요 없이 갤럭시 탭 하나만 있으면 충분합니다.
    사용하는 기기가 추가되면 될 수록 누구든 마찬가지로 IT 집중도는 분산됩니다.
    어떤 일이든 집중력 있는 작업은 더욱 어려워 진다는 말입니다.
    IT 기기는 가능하면, 하나로 모든 것을 대체하는 생활 방식이 더욱 경쟁력있고 집중력 있는 사람으로 만들 것입니다.

    그런한 기기로 만들어진 제품이 갤럭시 탭이 아닌가 생각됩니다.
    활용 방법에 따라, 모든 것을 가능하게 하는 제품이 아닌가 판단됩니다.

    2010.11.16 18:27 [ ADDR : EDIT/ DEL : REPLY ]
  3. 미국에서 판매되는 것과 같이 쓸데없는 DMB니, 네비게이션이니 이런거 다 빼고.. 저렴한 갤럭시탭을 살 수 있으면 좋겠습니다.. ^

    2010.11.17 09:03 [ ADDR : EDIT/ DEL : REPLY ]
  4. tuffguy7

    잠시지만 갤럭시탭을 테스트하였습니다. 애플과 비교하면 많은 아쉬움이 듭니다. 처음에는 7인치 사이즈에 매력이 있었지만, 오래가지 않을 것 같습니다. UI 및 프로그램 완성도, 디자인 측면에서는 애플쪽의 편에 섭니다. 다른 쪽은 비교 못하겠습니다.

    2010.11.19 15:16 [ ADDR : EDIT/ DEL : REPLY ]
  5. 바리

    아직은 갤럭시탭이 애플과 비교하면 차이가 나는 것 같아요...그렇지만 저도 2년 정도(아이폰 약정^^) 기다리다가 상황보고 갤럭시탭으로 갈아탈까 하네요...전 DMB도 좋고, 네비게이션도 좋고...동영상에 e-book...전화기능이 조금 아쉽기는 한데...사실 스마트폰으로 제일 많이 쓰는 기능은 e-mail과 일정, 할일...조금의 편의기능...인터넷예약, 전자사전, 급할때 웹서핑 정도?? 전화기능은 머..여차하면 제일 싼 피처폰을 하나 살까도...^^ 예전에 비해 제일 아쉬운 점은..정전식이라 필기가 거의 불가능해서 그게 조금 아쉽네요...쩝...물론 터치감이나 여러가지 장점이 있음에도 불구하고...에고 두서도 없고...쩝...암튼..전 진화된 갤럭시탭이 기대됩니다...물론 아이패드2도 기대되구요...

    2010.12.13 23:41 [ ADDR : EDIT/ DEL : REPLY ]